BLOG main image
거꾸로보는 백미러
<Motor & Life 전문 블로거>
by 백미러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33)N
백미러의 자동차 (1037)
미디어속의 백미러 (8)
백미러의 자전거 (5)
백미러의 사용기 (302)
골프,레저 (26)
시사,관심꺼리,이슈 (68)
여행의 흔적&가볼만한 곳 (64)
맛집의 세계 (82)
재테크(주식,부동산) (18)
포토 (8)
  • 24,336,979


벤츠 신형 C클래스 드라이빙 행사에 다녀왔습니다.

분명 신형 C클래스가 국내에 출시한 것은 한달 전 정도인 것으로 기억하는데요.

지금에야 C클래스 홍보행사를 하는 것에 대해 왜 이렇게 늦지? 라는 생각을 할 수도 있지만, 벤츠 브랜드의 경우 신차를 내놓으면 일단 대기수요가 많아서 굳이 홍보를 하지않아도 주문이 밀려있게 된다고 합니다.

그래서 보통 1~2달 후에 신차효과가 꺾일 즈음에 본격적인 홍보를 시작하는 벤츠 브랜드의 여유스러움을 여기서 찾아볼 수 있네요.



오늘 행사는 화성 자동차시험성능연구소에서 이루어졌구요.

여러 안전 요건이 잘 갖추어진 환경이라서 고속주회로부터 슬라럼, 브레이킹 테스트 등 자동차의 여러가지 성향을 느낄 수 있는 그런 자리였습니다.  



오늘 벤츠 신형C클래스 드라이빙 행사를 진행해주실 독일 인스트럭터 분들인데요.

매코스마다 독일인 특유의 우리에게 편한 영어발음으로 친절하게 C클래스의 여러가지 디테일에 대해서 설명해주셨습니다.



특히 이분,

제가 속한 조를 맡으신 인스트럭터 분인데, 항상 웃는 모습으로 참가자들의 주행 결과나 신형 C클래스의 기능에 대해서 세밀하게 이야기해주시고 여러가지 질문에도 적극적으로 답해주시는 모습이 인상적이더군요. 

물론 훈남이기도 했습니다.



자 오늘 타게 될 신형 C클래스 디젤입니다.

이제 수입 컴팩트 세단은 디젤모델이 기본이 되었죠.

벤츠 C클래스도 C220CDI가 메인모델로써 이날 행사에서도 가장 많이 볼 수 있었는데 삼각별이 그릴에 있고 가로 2줄로 되어 있는 것이 C클래스 C220CDI 아방가르드모델입니다.

- 170마력, 40.8kg.m의 토크, 가격은 5,650만원 



이 모델은 C클래스 AMG 팩입니다.

AMG모델은 아니지만 AMG 룩이 적용된 모델이죠.

외관 일부와 타이어/휠이 다르구요. 실내도 좀 다릅니다. 



이렇게 AMG팩 모델은 에어댐 아래에 알루미늄으로 멋진 마무리가 되어 있네요.



이 모델은 C클래스 C220CDI 익스클루시브 모델입니다.

아방가르드 모델보다 상위모델인데, 삼각별이 보닛위로 올라가고 S클래스에서 보였던 그릴 디자인으로 되어 있어 베이비 S클래스라고 볼 정도로 S클래스 스럽죠.



아무래도 가장 많이 팔릴 세부모델은 C클래스 C220CDI 아방가르드 일텐데, 이 모델의 기본 휠은 225/50R17인치이고 이런 디자인입니다.

심심하지도 않고 너무 복잡하지도 않은 적당히 세련된 휠이죠.  



가솔린 모델인 C200 모델도 준비가 되었는데요.

디젤모델은 구형 C클래스에 올라갈 엔진이 이어져 오는것 같은데, C200 가솔린엔진은 2리터 직분사 터보 엔진이 적용이 되었구요.

엔진의 디자인도 바뀌어 적용된 모습이네요.

184마력에 30.6kg.m의 토크, 가격 4,860만원~5,420만원



아방가르드 모델의 실내입니다. 

디자인 자체도 고급스럽고, 재질/마감 모두 지금까지의 독일산 컴팩트 세단중 최고의 고급감을 보여줍니다.



AMG모델은 D컷 스티어링휠에 멋진 레드 컬러의 시트를 볼 수 있습니다.



C클래스 C220CDI 익스클루시브 모델의 실내인데 우드가 굉장히 세련되게 적용된 것이 인상적이었습니다.

전 개인적으로 가장 마음에 들더군요.



계기판도 더 스포티하게 적용되면서 대형 LCD가 적용된 것이 보입니다.

거의 5인치 정도의 크기인데, 수입차메이커가 이런 디스플레이가 의외로 국산차 메이커보다 발 빠르게 적용되지 못하는 모습이었는데 신형 C클래스는 크기나 폰트나 컬러 모두 합격점이네요.



센터페시아의 상단에는 A클래스와 동일하게 인포테인먼트가 제공되어 있구요.

가운데 3개의 송풍구는 차량을 더 스포티한 분위기로 만드는데 일조하고 있습니다.



운전석에 앉아보니 미션이 컬럼방식으로 적용되었구요.

그 대신 패들쉬프트가 기본으로 들어가 있습니다.



벤츠가 맨 처음 도입한 도어트림에 위치한 시트포지션 레버는 더욱 더 세련된 디자인으로 적용되었고, 좌우 송풍구의 재질이나 가죽의 박음질과 여러 버튼인데 아주 고급스러운 디테일을 뽐내고 있습니다.



뒷공간이 많은 분들이 궁금하셨으리라 생각합니다.

신형 C클래스는 휠베이스가 80mm가 늘어나고 폭도 40mm가 늘어나서 역시 구형 C클래스보다 넓어진 것 같습니다.

그런데 아쉬운 것은 허벅지가 닿을 시트의 길이가 생각보다는 짧아서 레그룸은 넉넉해보이지만 다리의 편안함 측면에서는 좀 아쉽구요. 2열의 암레스트가 적용이 안된것이 옥의 티네요.



레그룸 자체는 더 여유로워진 것 같습니다.



트렁크도 깊이가 어느정도 있으면서 트렁크 리프터 부분 손실이 적어서 납득할 만한 실용성을 보일 것 같습니다.

(높이가 높지는 않네요)



자 주행에 나서 볼까요?

슬라럼, 다이나믹 코스, 고속주회로, 브레이크 테스트 총 4가지의 코스에서 주행을 해봤습니다.



일단 벤츠 C클래스에서는 어질리티 시스템이 적용되어서 스포츠+,스포츠,컴포트,이코노미 이런 주행모드를 선택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런 주행모드를 통해 기존 구형 C클래스 대비 더 스포티한 모습도, 좀 더 안락한 모습도 보여주었는데요.



하지만 스포츠+ 모드로 주행해보니 조금 더 스포티해지긴 했지만 역시 벤츠의 성향은 그대로 지키고 있네요.

스포츠 모드로 인한 스포티함 정도가 크다고는 볼 수 없지만 롤은 발생을 하나 한계자체가 높으면서도 주행안전장치에 의해 안정적으로 자세를 잡아가는 안정감은 충분히 믿음직함을 주고 있습니다.


디젤 모델인데도 거의 가솔린과 구분할 수 없는 소음과 진동은 이제 디젤모델을 사지 않을 이유를 찾아보기도 힘든 현실을 말해주고 있구요.

코너링 진입 후에 주행안전장치 개입 하면서 엑셀링이 즉각적이니 않아 아주 다이나믹한 것을 원하는 소비자에게는 좀 답답할 수 있겠으나 주행안전장치의 개입때의 세련됨이나 전체적으로 부드러우면서도 정확한 디테일 같은 이런 것들은 완성도가 높습니다.

벤츠가 계속적으로 가져온 특성이기도 하죠.


특히나 차량이 주행안전장치의 개입이 많아지면 자동적으로 프리세이프 기능에 의해 창문과 썬루프가 닫히고 안전벨트가 강하게 조여오는 이런 안전대책은 역시 벤츠 답다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주행 모습을 영상으로 담아봤는데요.

10배줌 디바이스로 확대/축소하면서 찍은 영상이니 꼭 눌러서 보시면 거동을 느끼실 수 있을 겁니다.



전 모델에는 HUD(헤드업 디스플레이)가 적용되어 전방주시에도 도움이 되었구요.



모든 모델에 적용된 터치패드 콘트롤러도 디자인이나 활용성이나 나무랄데 없었습니다.



자, 이제 고속주회로로 나갈 시간인데요.

고속안정감에서는 자타가 공인하는 최고의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가지고 있는 벤츠죠.

이날 215km까지 속도를 내봤구요.

190~210km/h의 평균속도 고속주회로를 주행했습니다. 



역시 고속안정감은 정말 믿음직했구요.

속도계가 200km/h가 찍히고 있으나 운전자가 느끼는 속도감은 150km/h 느낌을 주는 정도로 안정감이 좋았습니다.



그리고 벤츠 신형C클래스는 기존모델보다 100kg의 감량까지 이루어져, C220CDI의 공인 연비는 17.1km/L로 이전 모델 대비 증가되었구요. 가솔린모델인 C200도 12.1km/L 입니다.

이날 200km/h로 넘나드는 속도로 고속주회로는 2바퀴 돌았을때 트립미터 연비는 8.7km/L가 나오는것으로 봐서 실연비도 어느정도는 기대가 될 것 같네요.



이날 행사가 끝나고 기념사진과 함께 인증서도 부여를 해주었는데, 신형 C클래스를 느껴보는 기회로는 아주 좋은 자리였던 것 같습니다.



자, 벤츠 신형 C클래스를 평하자면

구형보다 더 세련되어진 외관과 내관, 특히나 내관에 있어서는 독일 3사 컴팩트 세단중에서는 아주 우월한 퀄리티를 보여주고 있구요.

가격은 좀 올라갔지만 HUD나 대형LCD/인포테인먼트와 터치패드 콘트롤러, 어질리티 시스템 등 사양면에서 화려함도 간직하고 있다는 결론입니다.

주행에 있어서는 스포티함을 추구했다고 하나 역시 벤츠 특유의 반응 그리고 부드러움기반에서 보여주는 안정감과 안전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고 이것을 충분히 보여주었습니다.

독일 3사 컴팩트 시장에서 판도변화가 분명 있을 듯한데요.

기대가 되는 독일 3사 컴팩트 세단 시장이 될것 같습니다. 

※  가격 - C200 : 4,860만원, C200 : 5,420만원, C220블루텍 아방가르드 : 5,650만원, C220 블루텍 익스클루시브 : 5,800만원




페이스북 계정이 있으신 분은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mw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지네요. 이번 c클 신형은 정말 잘 나온것 같습니다.

    2014.07.04 12:34 신고

백미러'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