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거꾸로보는 백미러
<Motor & Life 전문 블로거>
by 백미러
  • 23,981,725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28)
백미러의 자동차 (1033)
미디어속의 백미러 (8)
백미러의 자전거 (5)
백미러의 사용기 (302)
골프,레저 (26)
시사,관심꺼리,이슈 (68)
여행의 흔적&가볼만한 곳 (64)
맛집의 세계 (82)
재테크(주식,부동산) (18)
포토 (8)
2009 대한민국 블로그 어워드 취미/여가부문후보 엠블럼
2010 view블로거대상 엠블럼
2013 view 블로거대상 엠블럼
2012 view블로거대상 엠블럼
DNS server, DNS service


자동차나 IT제품에 있어서 디자인이 상품성을 만드는 최우선의 요소로 인정된지는 이제 수년이 지났지요?

그래서 인지 요즈음은 아무리 SPEC이 좋아도 디자인이 좋지 못하면 선택이 머뭇거려지는 것 같습니다.

특히나 자동차나 IT제품인 경우에는 더더욱 말이죠.

노트북의 경우에는 IT디바이스중에서는 큰 크기에 직사각형 형태일 수 밖에 없어서 디자인 자유도면에서는 쉽지 않은 영역이나 맥북에어가 나온뒤로 

노트북의 디자인 경쟁도 정말 치열한것 같습니다.

이번에 체험하고 있는 삼성 아티브 북9 Style 화이트도 그런 시장경쟁의 치열함을 보여주는 제품이 아닌가 하는데요.

정확한 명칭은 삼성 아티브 북9 Style NT910S5J-K20W (39.6cm LED 디스플레이) 입니다.



우선 화이트라는 점은 최근 IT 디바이스들이 블루/레드라는 컬러풀한 바디까지 적용되어 다양한 색상에 익숙해져있지만 그럼에도 노트북에 화이트는 아주 신선한 색상이 아닌가 합니다.

15.6인치의 크기라서 쾌적한 디스플레이에 넓찍한 터치패드와 키보드, 기존에 전 휴대노트북은 13인치대를 고수했지만, 15.6인치라는 크기는 확실히 넉넉함을 보여주죠.



디스플레이는 178도의 광시야각을 가지고 있어 좌우측에서도 잘 보이고, Full HD 적용으로 꽤 선명해졌습니다.



사이드 뷰로 가면 아주 슬림하게 뽑으려는 디자인의 미학을 맛볼 수 있는데요.

실제 아티브북9 Style의 두께는 17.5mm, 그런데 가장자리를 슬림하게 뽑아서 슬림감과 미려함을 극대화했습니다.

어쩌면 모든 면이 얇아야하는 것이 아니냐는 질문도 할 수 있겠지만, 내구성과 수리까지 고려한다면 가장 현실적인 사용성을 가진 디자인이라고 볼 수 있겠죠.



무게는 1.95kg으로 휴대하기에 가벼운 무게는 아니지만 15인치대 노트북에서는 과분한 무게임에는 틀림없습니다.



또 하나의 디자인 포인트는 바로 가죽문양의 덮개 표면과 가장자리에 수놓아 있는 스티치 디자인이네요.

흡사 갤럭시 노트3 의 자매모델로 생각이 될 정도인데, 제가 지금 사용하고 있는 스마트폰이 갤럭시노트3 화이트이니 둘이 안성맞춤을 자랑하기도 합니다.



좌우측에는 USB포트와 HDMI 단자, 충전어댑터, 무선랜단자까지 컷팅면에 쭉 나열이 되어 있습니다.



USB단자는 총 3개, 그중 태블릿이나 스마트폰이 충전이 가능한 단자가 번개표시로 되어 있는데, 최근 가장 필요하면서도 기본적인 기능이 아닐까 합니다.



디자인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SD카드 삽입부인데요.

사용하지 않을때는 면이 이어지게끔 되어 있어 매끄러운 모습입니다.

아쉬운 것은 SD카드를 장착해보니 장착여부를 구분할 수 있는 소리나 반응이 없는점이네요. 



후면도 아주 매끄러운 모습인데,

돌비 서라운드 가상 5.1채널 2W 고출력 스피커 4개가 좌우에 배치되어 있습니다.

아티브 북9 Style 화이트에는 APT-X 코덱 지원되어 블루투스 헤드셋으로 감상을 해도 음질저하가 없다고 하구요.



키보드는 타이핑이 편한 곡선형 페블 키보드를 채용했구요.

무엇보다 15.6인치 정도 되면 번호키패드가 우측에 배치될 수도 있는데 그렇게 하지 않았습니다.

이렇게 되니 키보드가 중앙에 있어서 좋고, 디자인적으로도 좀 더 심플해보이죠.

 

 

곡선형이라는 것은 오목하다는 이야기인데요.

아래 사진에서 식별할 수 있는 것처럼 살짝 오목한 형태를 가지고 있어서, 키감이 괜찮습니다.



전원어댑터는 크기가 많이 줄어들었습니다.

전원어댑터는 부피도 중요하고 무게도 중요한데요.  아티브 북9 Style의 어댑터는 부피와 무게 둘다 이 디자인에 납득할 만한 스펙을 가지고 있습니다.

배터리가 최대 12시간이라고 되어있는데 실제 사용시 8시간 정도는 가는 것 같아서 어댑터를 들고 나올 일은 없는 점이 좋구요.

다만 몇년전에 삼성전자가 시리즈9이라는 프리미엄 노트북을 출시했었을때 어댑터와 플러그가 결합된 형태였는데, 그 이후 다시 이 방식을 돌아간 것이 아쉽다는 생각이 드네요. 

아무래도 안정성이나 원가 차원때문에 이 방식으로 채택이 되었겠죠?



삼성 아티브 북9 Style(스타일) 화이트의 디자인 및 특징에 대해서 이야기해봤는데요.

지금은 삼성 PC 20년 연속 국내판매 1위 판촉행사때문에 아티브 북9 Style의 경우 마우스/가방/한컴오피스2014를 같이주고 있으니 위시리스트에 이 모델을 넣어놓고 계신 분은 아래 행사내용을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 행사 세부내용 보기 


마지막으로 아티브 북9 Style(스타일)의 스펙을 알려드립니다.~


- 삼성 아티브 북9 Style NT910S5J-K20W (39.6cm LED 디스플레이) 세부 스펙



 

 


페이스북 계정이 있으신 분은 아래 ‘카스토리’ 페이스북 페이지 좋아요를 클릭해주시면 
빠른 자동차 정보와 훨씬 재미있는 자동차 이야기를 페이스북에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14.10.23 00:08
    • Favicon of http://www.100mirror.com BlogIcon 백미러  수정/삭제

      ㅋㅋ 큰 화면과 휴대성을 고민하는군?^^
      여행을 많이 다니니 휴대성이 중요할텐데..
      나도 매일 회사에 백팩메고 가면서 노트북은 항상 달고 다니기에 휴대성이 중요했는데, 15.6인치 이놈을 사용하면서 무게는 조금 더 나가지만 어댑터 안가져다니는 심플함과 15인치대 화면을 버릴 수 없겠다는 생각이...
      근데 무겁긴 함, 그러나 매번 들고 다니면서 백팩에 노트북만 거의 들고 다니니 난 들고다닐만 하다는 생각^^
      자영도 사는건 인터넷에서 검색해서 사되, 삼성대리점이나 강남역 딜라이트 같은 대형매장에서 한번 손으로 들어보고 사는것도 좋을듯해~^^
      글고 성능에 있어서는 이 정도만 되어도 충분충분~
      얼굴 본지도 꽤 되었넹~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행사도 벌써 세월이 많이 지났군. 댓글로도 보니 반가워~

      2014.10.23 00:34 신고

백미러'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